강진고을신문 : 강진 토마토, 전국시장 석권에 나섰다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2월 18일 화요일
뉴스홈 > 경제
2013-05-2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 토마토, 전국시장 석권에 나섰다
한마음토마토연구회 품평회 열어

 

강진 토마토, 전국시장 석권에 나섰다

한마음토마토연구회 품평회 열어

토마토 품질 향상과 고소득 농업 실천 결의

 

강진 토마토가 한창 수확기에 접어든 가운데, 지난 20일 토마토 재배 농업인 단체 스스로가 자체 품평회를 열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품평회에는 강진원 강진군수를 비롯한 한국작물연구소 서범석 박사, 한마음토마토(대표 윤장호) 연구회원 등 50여명이 참석했으며, 품평회를 주관한 한마음토마토연구회는 이날 강진 토마토의품질 향상과 고소득 농업의 실천을 결의하고, 강진 토마토를 전국에 알려 명품 토마토로 자리 잡을 수 있는 경쟁력 강화에 힘쓰기로 했다.

대구면 사당리 최현숙 농가의 대추 토마토 품평회를 시작으로 칠량면 영동리 최광호 농가에서는 멀리스, 마놀리아, 쥬시엘로우 등 총8종의 토마토를 품평하고 시식회를 가졌다. 또 작천면 군자리 김채오 농가에서는 국내산 흑토마토 품평회를 갖기도 했다.

이번 품평회에 큰 관심을 보인 한국작물연구소 서범석 박사는 “농업인들 스스로 품평회를 열어 평가하는 모습을 보고 강진 토마토가 왜 목포, 광주 등 수도권 지역에서 최고가로 낙찰되는지 알 수 있었다.”며 “강진 토마토는 육질이 단단하고 당도가 높으며, 다양한 색상이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 수 있겠다.”고 총평했다.

이날 품평회 결과 출품자 김채오(작천면)씨가 흑토마토로 1위를 차지했으며, 최광호(칠량면)씨가 멀리스로 2위, 김종택(성전면)씨가 빨간 대추 토마토로 3위를 차지했다.

현재 강진군 토마토 농가는 총 20농가이며, 37명 모두 한마음토마토연구회 회원이다. 이들은 8.6ha시설하우스에서 연간 737톤을 생산해 16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특히 농업기술센터에서 시범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흑토마토는 전량을 농협과 계약 재배를 맺고 일반 완숙 토마토에 비해 1.5 ~ 2배 가격으로 안정적인 소득을 올리고 있다.

지난 2001년에 결성된 한마음토마토연구회는 고품질 토마토 생산을 위해 농가간 학습활동은 물론이고, 지난 3월에는 강진군의 지원을 받아 회원 20명이 부산시설원예시험장과 경남 김해 지역의 토마토 재배현장을 방문해 선진기술을 습득하는 등 품질 좋은 토마토 생산에 노력하고 있다.

특히 강진군은 강진 토마토가 조직화 기업화 될 수 있도록 올해 한마음토마토 연구회에 법인체육성사업비 6천 4백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며, 지난해에는 선별기 6대 1천 5백만원 지원과 열선시범사업으로 8농가에 6천 3백만원을 지원했다.

품평회에 참석한 강진원 강진군수는 “올해 농어업분야 예산은 전년대비 26억원이 증액된 780억원으로 총 예산대비 31.8%를 차지해 역대 최대 예산 규모이다.”며 “변화된 소통을 통한 농정 추진으로 군정의 최우선 목표인 군민의 소득증대로 잘사는 강진군 만들기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강진군은 미래 농업을 이끌어갈 전문경영인(CEO) 양성을 위해 품목별 생산자 조직을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또, 농림사업 우선 지원과 선진 현장 견학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해 국내 시장뿐만 아니라 해외시장에서도 강진농산물이 알려질 수 있도록 집중 육성할 방침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경제섹션 목록으로
- 강진읍상가축제, 청춘페...
2010년산 쌀 소득보전 변동...
강진군 ‘찾아가는 직거래...
남도물산 소개
2018년산 공공비축미 매입 ...
다음기사 : 강진군, 염전용 황토 옹기토판 공장 건립 (2013-05-21)
이전기사 : 신전 사초리 ‘낙지전문 수협 위판장’ 새단장 (2013-05-2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경제살리기와 ...
조직폭력배 이제 ...
선거와 프로야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