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강진군, 일본열도에 ‘강진 알리기’총력전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3월 31일 화요일
뉴스홈 > 문화/예술 > 문화
2013-07-16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군, 일본열도에 ‘강진 알리기’총력전
<2014 한중일 도자축제> 협약체결․ 日 가수 초청공연 성료

 

강진군은 다양한 국제 문화교류를 통해 ‘강진 알리기’에 주력하고 있다. 사진은 지난 12일 강진아트홀에서 <마쓰다 미오-한국, 일본 그리고 세계의 노래> 초청공연에 출연한 마쓰다 미오씨에게 강진원 군수가 홍보대사 위촉장을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강진군, 일본열도에 ‘강진 알리기’총력전

- <2014 한중일 도자축제> 협약체결․ 日 가수 초청공연 성료 -

- 日 관계자에 靑山學園 내 김영랑 시비 건립 추진의사 전달 -

 

강진군이 일본과의 활발한 국제문화교류를 통해 <강진 알리기>에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강진군에 따르면 ‘2014 한ㆍ중ㆍ일 도자문화예술축제’개최를 앞두고 지난 4월 일본 하사미정과의 기본합의서 체결에 이어, 최근 인기가수 마쓰다 미오 초청공연을 성황리에 치러냄으로써 일본 사회에서 강진의 이미지가 한 차원 높아졌다고 15일 밝혔다.

강진군과 일본국제교류기금 서울문화센터가 주최하고 주한 일본대사관 공보문화원의 후원으로 지난 12일 강진아트홀에서 열린 <마쓰다 미오-한국, 일본 그리고 세계의 노래> 초청 공연은 대공연장 718석이 완전 매진되는 등 대성황을 이뤘다. 이를 계기로 강진군은 초청가수 마쓰다 미오씨를 홍보대사로 위촉하고, 일본에서의 <강진 알리기> 메신저 역할을 주문했다.

이에 대해 일본국제교류기금 서울문화센터 신승준 부장은 “한국 내 여러 도시에서 순회공연을 가져봤지만, 특히 강진군의 문화적 수준에 새삼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면서 “내년에 개최될 한․중․일 도자문화축제는 물론 강진군이 큰 관심을 갖고 있는 아오야마(靑山) 대학 내 김영랑 시비 건립문제에 대해서도 관계자들과 만나 성사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화섹션 목록으로
영랑 시가 어렵다구요? 천...
다산체험프로그램 역사 스...
한중일 3국의 차문화와 도...
‘영랑풍물패’ 노인위안 ...
제2회 금곡사 벚꽃길 음악 ...
다음기사 : 불타는 청자 가마 (2013-07-22)
이전기사 : 강진청자축제 우리그림 민화특별전 (2013-07-1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한 달 살기...
조직폭력배 이제 ...
선거와 프로야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