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강진군, 일본열도에 ‘강진 알리기’총력전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10월 01일 목요일
뉴스홈 > 문화/예술 > 문화
2013-07-16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군, 일본열도에 ‘강진 알리기’총력전
<2014 한중일 도자축제> 협약체결․ 日 가수 초청공연 성료

 

강진군은 다양한 국제 문화교류를 통해 ‘강진 알리기’에 주력하고 있다. 사진은 지난 12일 강진아트홀에서 <마쓰다 미오-한국, 일본 그리고 세계의 노래> 초청공연에 출연한 마쓰다 미오씨에게 강진원 군수가 홍보대사 위촉장을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강진군, 일본열도에 ‘강진 알리기’총력전

- <2014 한중일 도자축제> 협약체결․ 日 가수 초청공연 성료 -

- 日 관계자에 靑山學園 내 김영랑 시비 건립 추진의사 전달 -

 

강진군이 일본과의 활발한 국제문화교류를 통해 <강진 알리기>에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강진군에 따르면 ‘2014 한ㆍ중ㆍ일 도자문화예술축제’개최를 앞두고 지난 4월 일본 하사미정과의 기본합의서 체결에 이어, 최근 인기가수 마쓰다 미오 초청공연을 성황리에 치러냄으로써 일본 사회에서 강진의 이미지가 한 차원 높아졌다고 15일 밝혔다.

강진군과 일본국제교류기금 서울문화센터가 주최하고 주한 일본대사관 공보문화원의 후원으로 지난 12일 강진아트홀에서 열린 <마쓰다 미오-한국, 일본 그리고 세계의 노래> 초청 공연은 대공연장 718석이 완전 매진되는 등 대성황을 이뤘다. 이를 계기로 강진군은 초청가수 마쓰다 미오씨를 홍보대사로 위촉하고, 일본에서의 <강진 알리기> 메신저 역할을 주문했다.

이에 대해 일본국제교류기금 서울문화센터 신승준 부장은 “한국 내 여러 도시에서 순회공연을 가져봤지만, 특히 강진군의 문화적 수준에 새삼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면서 “내년에 개최될 한․중․일 도자문화축제는 물론 강진군이 큰 관심을 갖고 있는 아오야마(靑山) 대학 내 김영랑 시비 건립문제에 대해서도 관계자들과 만나 성사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화섹션 목록으로
강진청자축제, 최우수축제...
시문학파기념관 개관 1주년...
전남도문화상 문학부문 김...
다문화가족에 희망 송아지 ...
새 단장 다산수련원 ‘새출...
다음기사 : 불타는 청자 가마 (2013-07-22)
이전기사 : 강진청자축제 우리그림 민화특별전 (2013-07-1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가을철 화재예...
고립무원 아동 보...
이현숙 기자의 횡...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