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제13회 강진청자문화 축제에 붙여.....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9월 25일 금요일
뉴스홈 > 문화/예술
2008-08-15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제13회 강진청자문화 축제에 붙여.....
누가 나에게 신에 이르는 길을 묻는다면

 

누가 나에게 신에 이르는 길을 묻는다면


                  _ 제 13회 강진 청자 문화 축제에 붙여_


                                           신 달자 

 


산하여! 나는 너에게 말했다

이 지상의 가장 아름다운 빛은 아침을 예고하는 여명의 연 청색 빛이라고

이 지상의 가장 거룩한 빛은 밤을 예고하는 박명의 연 청색 빛이라고

아니다 아니다 가장 가슴 설레는 지상의 빛은 이 산하를 뒤덮고

너울거리는 신록의 빛 녹음의 빛이라고

그러나 나는 말했다. 지상의 가장 놀라운 감동의 빛은 아무래도

새봄 가지를 찢고 태어나는 새순의 연두 빛 그 청명한 맑은 빛이라고

산하여! 귀 밝은 산하여! 그러나 나는 너에게 말했다

달빛 별빛 노을빛 하늘빛 살빛 눈빛 물빛 이라고 그보다 거룩한 빛은 없다고 말했었다

그러나 나는 다시 말한다 이 지상의 거룩하고 신비한 말소리조차 죽여 조심스럽게

말해야만 하는 그 빛 신의 어깨위에 흘러내리는 듯한 신비 신비 신비의 그 빛

장님조차 눈이 뜨이는 악인조차 가슴이 따뜻해지는

대한민국 전라남도 강진군 대구면 사당리의 청자 빛

그래 나는 지금이 순간에 드디어 지상의 빛을 보았다 시간의 속살 신비의 속살 

그래 그래 신비의 속살 빛을 여기서 보았다

신비의 빛 그 빛의 어머니를 여기서 보았다


산하여! 나는 다시 말한다

아침을 예고하는 여명의 연 청색 빛이 어디서 왔는가를

밤을 예고하는 박명의 연 청색 빛이 어디서 왔는가를

신록의 빛 녹음의 빛 새봄 새순의 연두빛

달빛 별빛 노을빛 하늘빛 살빛 눈빛 물빛이

왜 그토록 시리게 아름다웠는지를 두렵도록 가슴 떨리게 말문이 탁 막혔는지

보아라 이 지상에는 천리 밖을 걸어도 만져지는 만리 밖에서 바라보아도 느껴지는 빛이 있다

대한민국 전라남도 강진군 대구면 사당리의 청자빛

거기 신비의 신이 살고 있음을 그 신의 혼이 살고 있음을 보아라   

우리의 사랑이 우리의 희망이 여기 선하게 살아 있음을 보아라

대한민국에서 세계로 퍼져가는 신비의 물결을 보아라

대한민국의 혼이 세계의 빛이 되어 세계의 하늘이 되어 높이 걸려 있음을 보아라

아아 우리는 그 길을 통해 신은 우리에게로 오고 우리는 신에게로 다가가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화/예술섹션 목록으로
산수화도 그린 다산 정약용
청자의 맥을 이어가는 사람...
청자축제 캐릭터인 토비ㆍ...
제13회 강진청자문화 축제...
영동농장, 지역민 위한 추...
다음기사 : 탐진만 햇발(페르시아 문화의 올바른 이해 (2008-08-20)
이전기사 : 역대 대통령 휘호 청자 특별 판매행사 (2008-08-15)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가을철 화재예...
고립무원 아동 보...
이현숙 기자의 횡...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