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이형문의 인생교양칼럼 139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9월 20일 일요일
뉴스홈 > 칼럼
2014-01-13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이형문의 인생교양칼럼 139
실패와 패배는 다르다.

인생교양 칼럼 139

 

한 세상 살다보면…

실패와 패배는 다르다 

한 세상을 살아가다보면 행복과 불행은 언제나 함께 동반합니다. 인간이 성장되기 위해서는 매일을 살아가면서 시행과 착오를 겪으며 느끼고 반성하고 배우며 고쳐가면서 발전되는 인생 무대의 학교가 아닐까요? 그러다보면 좋았던 일보다 불행한 일들에 더 고통을 겪게 되지요.

이런 고난 속에는 축적된 많은 경험의 노하우를 지닌 사람이 마지막 승리자가 될 수 있습니다.

일류 운동선수도, 검 ․ 판사도, 사업에 성공한 분들도, 그 어려운 시험이라는 고비를 수없이 겪고 경험하면서 쌓고 쌓인 남다른 피와 눈물이 겹친 결과입니다. 세상에 그냥 되는 것이라고는 하나도 없고, 노력 없는 공짜란 절대로 없습니다. 반드시 그 대가가 지불되는 산 경험이지요.

학교 시험에 실패한 사람도 있고, 연애에 실패한 사람, 사업에 실패한 사람도 많지만 그 실패는 패배가 아니라 성공의 지름길입니다. 헤아릴 수 없는 수많은 패배의 눈물을 겪어본 사람만이 훌륭한 스타가 될 수 있습니다. 예술가나 학자 종교가라고해서 예외는 없습니다.

패배와 성공의 차이는 그 실수나 실패 때문에 좌절해서 주저앉느냐 혹은 일어나느냐에 달린 정신적 엄청난 차이에서 나타납니다. 그래서 오뚝이(a tumbling doll) 인생이라고도 말하지요.

필자가 과거 고등학교 시절 기하선생님이 생각납니다. 이 선생님은 공부시간이면 반드시 차돌맹이 하나를 들고 들어와 하는 소리가 ‘돌대가리(stone head)가 되지 말라!’ 고 합니다. 그러다 다시 ‘피다고라스’ 문제를 풀다말고 느닷없이 하는 소리가 “인생은 경험이야! 넓은 세상을 두루 돌아다니다 보면 많은 경험을 쌓는 게지!” 라는 여운을 남겨준 이 선생님의 말씀을 필자는 일생동안 기억하며 실천으로 지켜온 것 갔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여수(麗水) 신항(新港)부두에 정박된 큰 상선을 친구와 둘이 구경 갔다가 하얀 모자에 마도로스 파이프를 문 코큰 서양 분 선장이 그 큰 배를 선장실에서 끌고 바다로 나가는 늠름한 모습이 너무나 황홀하게 보여 아! 나도 장차 크면 저런 마도로스 선장을 해야지! 라는 꿈을 버리지 못하고, 당시 진해 해군 사관학교 11기 시험에 응시했으나 영어실력이 딸려 불합격되고 만 경험이 있습니다. 이후 우리나라가 일본과 국교가 정상화된 이후 교직생활을 그만두고, 무역업으로 전환하여 세계 16개국을 두루 돌아다녀 봤습니다.

그처럼 인생살이에 많은 경험을 축적한 사람은 절대로 풍부한 산 경험이 밑바탕 되기에 삶에 큰 도움이 되지요. 그러니 실패는 패배가 아니라 내일의 성장을 위한 시행착오라고 말해야 마땅한 표현입니다. 노력 없는 성공이란 절대로 없기 때문이지요. 필자도 늦은 나이지만 남이 다 자는 한밤중에 매일같이 열심히 글을 쓰고 공부합니다. 할 일이 태산같이 남아있기 때문이지요. 아마도 필자는 무덤에 가는 날까지 건강이 허락하는 한 공부는 계속할 것입니다.

나중에 하겠다는 말을 필요 없으니 자기 사전에서 버려야합니다. 지금 시행하십시오. 그리고 현실적으로 검소하게 있는 그대로에 만족하며 살아가는 정신이 더 필요합니다.

또한, 세상을 있는 그대로 보시고 가장이나 허식을 버리고 진실을 찾는 자신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며, 한 사람을 사귀어도 깊은 인간미를 나누는 그런 관계를 만드는 것이 중요합니다. 사회적 지위나, 돈 많은 사람에 가까이하며 자신의 자존심을 망가트리지 마십시오. 자기대로 사는 것이 옳은 길입니다. 가족이나 가까운 친구들에 좀 더 많은 시간을 보내십시오. 그리고 스트레스가 쌓이지 않도록 자신의 휴식과 여행을 즐기십시오. 절대로 내일 할 것이라고 미루거나 아껴두지 마십시오. 오늘 다 사용하십시오. 당신의 사전에서 “시간이 없어서 나중에” 라고 변명하는 표현의 말을 지워 버리십시오. 무얼 할까? 망설이지 마시고 계획을 세워보면 할 일들이 산같이 많이도 쌓여있다는 사실을 느끼게 될 것입니다. 찾아 나서보십시오. 훨씬 마음이 홀가분해지고, 젊어질 것입니다. 필자는 사실 노인정에 가 그저 노는 시간이 아까워서인지 한 번도 가보지 못했습니다. 지나가 버리는 시간을 후회만 하지 마시고 우선 나중에 란 단어를 지워버리시면 당신은 매일 매일이 행복으로 가득 찰 것입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칼럼섹션 목록으로
이형문 인생교양 칼럼 77
이형문 인생교양 칼럼 114
김현철(전 언론인) 특별기...
김현철(전언론인) 특별기고
김현철(전언론인) 특별기고
다음기사 : 이형문의 인생교양칼럼 140 (2014-01-20)
이전기사 : 윤기향(미국 플로리다 어틀랜틱대학교 경제학 교수) 특별기고 (2014-01-0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A Hidden Beau...
고립무원 아동 보...
이현숙 기자의 횡...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