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오대환 시인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2월 27일 목요일
뉴스홈 > 플러스 > 문학의 향기
2016-03-09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오대환 시인
수선화

수선화 피던 자리에

부지런한 새싹이

청와靑瓦처럼 솟아났다

 

꽃대가 나오려면

아직 이른데

약속을 지키려는

발돋움이 저리도 당차다

 

해를 더 할수록

늘어만 가는 수선화

바람에 흔들리며

꽃밭을 깨우는 봄의 전도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학의 향기섹션 목록으로
김남현 시인
김남현 시인
[오대환 시인의 Photo. Poe...
이야기가 있는 고사성어 13
김남현 시인
다음기사 : 김남현 시인 (2016-03-17)
이전기사 : 김남현 시인 (2016-03-09)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경제살리기와 ...
조직폭력배 이제 ...
선거와 프로야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