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강진읍, 호산지구 용수개발사업 설명회 개최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1월 23일 목요일
뉴스홈 > 사설
2017-02-16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읍, 호산지구 용수개발사업 설명회 개최
- 국도비 3억원 투입 한발대비 양수장 설치 -

지난해 가뭄에 학명리 일대에 용수공급수원인 강진 아양제가 바닥을 보여 주민들이 애타던 모습은 이제는 사라지게 됐다.

예년에 없던 용수 공급에 차질을 빚은 아양제 몽리지역을 방문한 강진원 군수가 현장에서 주민들의 애로와 건의를 듣고 국비3억원을 확보해 항구적인 대책의 일환으로 강진천 도원보 아래로 흐르는 물을 끌어 올릴 수 대책을 강구했다.

학명리 일대 농업용수로 사용하던 아양제 저수지가 완전히 바닥을 드러내면서 일대 30ha의 농경지가 가뭄피해를 겪었다. 당시 군에서는 예비비를 투입해 일대에 관정개발을 시도했으나 암반층에서 어려움을 겪었다.

여러 방안을 검토한 끝에 아양제에서 3떨어진 강진천의 용수 일부가 강진만으로 흘러가 이를 활용하기 위해 양수장 설치 계획을 세웠다. 하루 최대 29백톤의 공급이 가능한 수중펌프와 2의 관 매설로 항구적인 가뭄대책을 세우고 29일 주민설명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남포마을 이장 이병장(47)은 양수장 설치로 인해 기존의 인근 농지에 피해가 없도록 주문하기도 했다.

군에서는 주민의견을 충분히 반영해 바다로 흘러들기 직전 남은 물을 끌어 모아 송수해 하천 인근 농지는 물론 아양제가 고갈하더라도 가뭄 피해를 보지 않도록 올 3월초 양수장 시설을 착공할 계획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사설섹션 목록으로
‘강진커뮤니티센터’ 개관
정관웅 칼럼 '가을의 정원...
가을 전어 머리에는 깨가 ...
대한민국 최우수축제로 선...
특조법 최대한 활용해서 문...
다음기사 : 남미륵사의 철쭉 관광, 최대한 홍보해야 한다 (2017-03-04)
이전기사 : 고바우공원 전남 친환경디자인상패 현판식 (2017-01-05)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경제살리기와 ...
조직폭력배 이제 ...
선거와 프로야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