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강진 마량놀토수산시장을 배우자”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7년 10월 18일 수요일
뉴스홈 > 경제
2017-09-07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 마량놀토수산시장을 배우자”
인천 옹진군 덕적바다역시장 상인 마량 방문

싱싱한 제철 수산물···멋이 있는 수산시장

 

강진군으로 벤치마킹이 줄을 잇고 있다. 인천광역시 옹진군에서 강진 마량놀토수산시장을 배우러 왔다.

옹진군의 덕적바다역시장 이현주 운영위원장과 회원, 바다역시장 주민 등 25명으로 구성된 방문단이 지난 26일 토요일 마량놀토산시장을 견학했다.

덕적바다역시장 활성화를 위해 전남권의 대표 수산시장을 방문해 시장의 운영여건, 수익창출, 홍보 방법 등 노하우를 배우기 위해 강진 마량놀토수산시장을 선택한 것이다.

마량놀토수산시장을 선정한 이유는 덕적바다역시장과 규모는 비슷하면서도 매주 토요일마다 열리는 전남의 대표 수산시장으로 알려진 점, 3(최고 신선·최고 품질·최고 저렴), 3(수입산·비브리오·바가지요금이 없는 곳)이라는 슬로건으로 다른 시장에서 볼 수 없는 차별화된 마케팅을 한다는 점, 제철에 나오는 주요 해산물 등 다양한 먹거리가 있는 점, 마량미항 상설무대에서 토요음악회가 열리고 회뜨기 쇼, 청자 즉석경매, 노래공연, 경품추첨 등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이 운영된다는 점 등을 꼽았다.

실제 현장을 방문한 이현주 위원장은 첫째로 마량미항의 아름다운 경관에 감탄하고 둘째로 방파제라는 공간제약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마량미항과 어우러진 수산시장의 신선한 디자인으로 관광객에게 편의시설을 제공한 것이 눈에 띄었다. 마지막으로 수산물 설명하는 상가 분들과 휴일임에도 친절하게 설명해준 담당 직원분들의 열정에서 놀토수산시장의 성공 요인을 배웠다여기서 배운 운영방식과 노하우를 통해 덕적바다역시장을 활성화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방문단은 내실있는 운영체계와 환경조성을 통해 방문객을 유입시키고 주민소득의 주요 창구역할을 하는 가우도 출렁다리, 청자타워, 저두장터 등을 둘러봤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강진군의 차별화되고 특화된 각종 정책과 프로젝트들은 군민들의 단합된 지역발전 의지에 공무원들의 밤낮을 잊은 희생과 땀으로 이룬 결과라고 판단하며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과 정부의 정책에 발 빠르게 대응해 한 발 앞서 나가는 강진군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매주 토요일에 열리는 마량놀토수산시장은 싱싱한 제철 수산물을 맛볼 수 있다. 멋과 맛, 흥이 있는 남해안 최고의 문화관광형 수산시장으로 올해 13만명이 다녀갔으며 16억원의 매출을 기록하고 있다. (이현숙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경제섹션 목록으로
절임배추로 농외소득 올리...
조생종 벼 조기 수확, 태풍...
남도그린 공장 사옥 준공식
시설도 이미지도 말끔하게 ...
강진읍 주택난 해결되나
다음기사 : 신협 'e 파란적금'으로 비과세혜택 (2017-09-15)
이전기사 : 강진골프장 조성사업 지역민과 '상생' 먼저 (2017-09-0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여연 스님의 ...
인터넷 중독은 마...
자동차 100만대,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상가임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