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김영석 시인의 '상사화'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7년 12월 15일 금요일
뉴스홈 > 플러스 > 문학의 향기
2017-09-14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김영석 시인의 '상사화'

상 사 화

-

임 그리워 애틋 사랑 살며시 피어보고

가는 임은 언제오나 기약없이 떠나가네

-

그 스님 넋 위로할까 빠알간 꽂 환생하여

잎새없는 꽃이 되어 보는 이가 애달프다

-

잠시나마 머문 자리 어여쁘게 꾸며놓고

꽃대도 흔적없이 살아지고 말았구나

-

내년애도 이맘때면 다시 찾을 임 이기에

살며시  밟아보니 하얀소복 단장하고

가신 걸음 아쉬운 듯 상상 속에 사라지네

 

덕산 김 영 석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학의 향기섹션 목록으로
이야기가 있는 고사성어 19
이현숙의 문학돋보기
이야기가 있는 고사성어 50
오대환 시인의 photo. pome
오대환시인의 Photo Poem
다음기사 : 김남현 시인의 '가을밤을 읋다' (2017-09-20)
이전기사 : 김남현 시인의 '강진의 미소' (2017-09-14)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강진 K-pop콘...
인터넷 중독은 마...
자동차 100만대,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상가임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