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文정부, 호남고속철도 예산 1조 3,189억 원 삭감 시도"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7년 10월 17일 화요일
뉴스홈 > 정치.행정
2017-09-2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文정부, 호남고속철도 예산 1조 3,189억 원 삭감 시도"
황주홍 의원, 즉각 시정 촉구

"① 문재인 정부는 호남 지역민들의 건의와 대선공약임에도 김대중·노무현의 영호남 화합 정책 계승 않고 호남고속철도 2단계 곡선화 불허하려 하고 있습니다.

김대중 정부는 단군 이래 최대 국난이라던 IMF 외환위기 와중에서도 영남 지역민들이 경부선 곡선화를 건의하자 영호남 화합 위해 경부고속철도 2단계 곡선화 수용했었습니다.

문재인 정부는 노무현 정부 때 수립된 26,616억원에서 13,189억원 삭감 하려 하고 있습니다."

문재인 정부가 호남고속철도 2단계 노선에서 무안공항을 경유하지 않고, 기존 철도노선을 활용하려는 것으로 밝혀졌다. 전라남도와 전남도민들은 오랫동안 광주 송정역에서 무안공항을 경유하여 목포로 가는 신선 건설을 그동안 정부측에 요구해 왔다. 이 요구를 정부가 사실상 거부하는 방향으로 예산계획을 세우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간사인 황주홍 의원(고흥·보성·장흥·강진)은 정부에 전라남도와 전남도민의 숙원대로 무안공항을 경유하는 신설 노선을 수용하도록 강력히 촉구했다.

문재인 정부, 노무현 정부가 수립한 호남고속철도 사업비 26,616억원에서 13,427억 삭감하려해

특히 문재인 정부가 무안공항을 경유하지 않고 기존 철도노선을 활용하려 하면서 호남고속철도 2단계 사업비 13,189억원을 삭감하려는 것에 대해서도 황 의원은 즉각 시정하도록 강력히 촉구했다.

황 의원이 최근 정부와 전라남도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과거 정부에서 13,612억원이 증액되었던 경부고속철도 2단계 사업과 상반되게, 현재 문재인 정부는 호남고속철도 2단계 사업비 13,189억원 삭감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부선은 2단계에서 증액을, 호남선은 오히려 삭감을 하고 있는 것이다.

경부고속철도 2단계 사업은 당초 직선 노선(동대구~부산)이었으나 영남 지역민들의 건의를 정부가 받아들여 곡선 노선(동대구~신경주~울산~부산)을 채택했다. 이로 인해 사업비 13,612억원이 추가됐다.

이같은 경부고속철도 2단계 사업의 노선 변경(경주와 울산 경유 곡선 노선)은 호남고속철도의 경우에도 똑같은 필요성이 제기되었다. , 전라남도와 도민들은 거의 한결같이 노선 변경(나주와 무안공항 경유 곡선 노선)을 정부에 강력히 요청해오고 있다

하지만 문재인 정부는 경부고속철도 때와는 상반되게, 곡선 노선으로의 변경을 불허하고, 기존의 직선 노선 활용을 추진하면서 호남고속철도 사업비 13,189억원을 삭감하려 하고 있는 것이다

김대중 정부, 경부고속철도 곡선화 수용

vs. 문재인 정부, 호남고속철도 곡선화 불허하려해

이는 영남과 호남에 대한 명백한 예산 정책상의 차별이 아닐 수 없다. 경부선의 곡선화 수용은 김대중 정부 때였으며, 호남선 곡선화 거부는 지금 문재인 정부에 의해 계획되고 있는 것이다.

황주홍 의원은 신선으로 건설된 경부고속철도와 달리, 기존선을 활용하는 호남고속철도의 경우, 열차 운행 효율성과 안전성의 저하 및 저속철로 전락될 수 있다.”고 질타했다.

황 의원은 이어 국회 예결특위 간사로서 무안공항을 경유하는 호남고속철도 노선의 조속한 확정을 관철할 것이며, 나아가 호남고속철도 예산을 삭감하려는 문재인 정부의 시도를 반드시 저지하겠다.”고 밝혔다. (송하훈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정치.행정섹션 목록으로
군민과의 대화 '군동면에서...
학교 폭력 근절 대책회의
강진군보건소, 실버를 위한...
강진군, 부모님과 함께하는...
강진경찰 다산 Policeman ...
다음기사 : 강진군선거관리위원회, 선거법 위반행위 단속 (2017-09-21)
이전기사 : 강진골프장 진·출입도로 개설공사 국비 건의 (2017-09-2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여연 스님의 ...
인터넷 중독은 마...
자동차 100만대,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상가임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