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제7회 강진군수 후보 적합도 여론조사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7년 10월 17일 화요일
뉴스홈 > 정치.행정
2017-09-26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제7회 강진군수 후보 적합도 여론조사
강진원 현 강진군수 지지율 압도적 높게 나타나

본지 단독보도

본지여론조사

*내년 지방선거 군수후보 적합도 여론조사

강진원 현 군수, 곽영체 현 도의원, 이승옥 전 여수부시장, 장경록 전 강진읍장

41.7%                   17.0%                      20.0%                     3.8% 

적합한 후보가 없다

5.0%

잘 모르겠다

12.5%

 

 

121약 구도 속, 현 군수강세

셋 예상 후보 합친것보다 높게 나타나

강진고을신문사는 내년 6월 치러지는 강진군수 선거를 앞두고 강진군수 후보 적합도 여론조사를 920일부터 21일 양일간 강진군 지역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강진군수 출마에 예상되는 네 명 중에서 소속정당을 떠나서 차기 강진군수로 누가 가장 적합하느냐는 질문에 강진원 현 군수가 41.7%를 얻어 압도적 1위로 나타났다. 곽영체 현 도의원은 17.0%를 얻었고, 이승옥 전 여수부시장은 20.0%를 얻었다. 장경록 전 강진읍장은 3.8%를 얻었고, 적합한 후보가 없다 5.0%, 잘 모르겠다 12.5%로 나타났다. 질문 순서는 로테이션으로 실시해 공정성을 기했다.

지역별 지지도는 강진원 현 군수가 제1선거구인 강진읍, 성전, 도암, 신전에서는 37.0%를 얻어 평균치보다 낮은 수치를 보였으나, 2선거구인 북삼면, 군동, 칠량, 대구 마량에서 48.5%를 얻어 확고한 지지층임을 보였다. 곽영체 현 도의원은 제1선거구에서 19.5%, 2선거구에서 13.4%를 얻었다. 이승옥 전 여수부시장은 제1선거구에서 23.1%로 평균치보다 높았고, 2선거구에서는 15.4%를 얻어 제1선거구와 확실한 차이를 보였다. 장경록 전 강진읍장은 제1선거구에서 3.5%, 2선거구에서 4.2%를 얻었다. 그러나 적합한 후보가 없다 5.0%, 잘 모르겠다 12.5%로 나타나 많은 사람들이 결정을 미루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121약으로 강진원 현 군수가 세 후보를 합쳐도 더 높게 나타나 지지층이 두텁다는 것을 반증했다.

이번 여론조사는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강진군수 선거)로 기초단체장 선거이다. 조사일시는 920일 오후 5시부터 오후 9시까지, 921일 오후 5시부터 오후 9시까지였고, 조사 대상은 강진군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 남녀였다. 조사방법은 유선 ARS 100%였고, 피조사자 선정방법은 강진군 유선전화 국번 061-432, 061-433, 061-434 3개 국번을 사용하였으며, 국번별 0000~9999까지 렌덤 생성, RDD 30.000개의 전화번호를 사용했다. 응답율은 6.6%였고 셀가중으로 실시하였다. 표본추출 방법은 단순 무작위추출법을 사용하였고, 조사규모는 719명이다.-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 ±3.7%p였고 행정안전부 20178월 기준, 주민등록 인구 통계에 따른 성/연령별/지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이었다. 조사기관은 서울 데일리 리서치였다.

 

 

 

 본지여론조사2

두 명의 후보 중에서 더불어민주당 강진군수 후보로 누가 더 적합하나

*더불어 민주당 후보적합도

이승옥 전 여수부시장, 장경록 전 강진읍장, 적합한 후보가 없다, 잘 모르겠다

  38.9%                      13.4%                  16.8%                30.9%

더불어민주당 강진군수 후보로는 현재 이승옥 전 여수부시장과 장경록 전 강진읍장이다.

이승옥 전 여수부시장이 38.9%를 얻었고 장경록 전 강진읍장이 13.4%, 적합한 후보가 없다 16.8%, 잘 모르겠다 30.9%로 나타났다.

 

 본지여론조사3

 당 쏠림 현상인가, 인물 쏠림 현상인가, 유권자 극심한 요동

 

민주당 이승옥 전 여수부시장, 국민의당 곽영체 현 도의원, 무소속 강진원

             29.0%                             21.1%                    37.1%

현 강진군수 지지하는 후보가 없다, 잘 모르겠다

        4.5%                                  8.3%

만약 내년 선거에서 민주당 후보로 이승옥 씨가 출마하고 국민의당 후보로는 곽영체 현 도의원이 출마하며 무소속으로 강진원 현 강진군수가 출마했을 때 민주당 이승옥 전 여수부시장 29.0% 국민의당 곽영체 현 도의원 21.1% 무소속 강진원 현 강진군수 37.1%, 지지하는 후보가 없다 4.5%, 잘 모르겠다 8.3%로 나타났다. 강진원 현 강진군수가 1, 이승옥 전 여수부시장이 2, 곽영체 현 도의원이 3위로 나타났다. 소속 정당을 떠나서 네 후보가 인물로 대결했을 때는 강진원 현 강진군수와 이승옥 전 여수부시장의 적합도 차이가 21.7%100%가 넘었다. 그러나 소속 정당을 업고 가상대결을 벌였을 경우 현저히 정당 쪽으로 표 쏠림 현상이 나타났다.

여론조사 관계자는 현재 강진진원 현 군수가 무소속 출마를 해도 큰 무리는 없을 것 같다는 분석이 되고 있다그러나 선거 때 중앙당 지원을 의식하지 않을 수 없다는 의견을 보였다.

한편, 강진원 현 강진군수는 강진군수 선거에 관한 여론조사를 실시하기 전 더불어민주당 복당을 신청한 것으로 알려져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가상대결(국회의원 의석순)

민주당 장경록 전 강집읍장, 국민의당 곽영체 현 도의원, 무소속 강진원 현 군수

           15.2%                               22.9%                    46.0%

지지하는 후보가 없다, 잘 모르겠다

      6.3%                  9.6%

 만약 내년 선거에서 민주당 후보로 장경록 전 강진읍장이 출마하고 국민의당 후보로 곽영체 현 도의원이 출마하고, 무소속으로 강진원 현 군수가 출마한다면 누굴 지지하겠느냐는 질문에는 장경록 전 강진읍장이 15.2%, 국민의당 곽영체 현 도의원이 22.9%, 무소속 강진원 현 군수가 46.0%, 지지하는 후보가 없다 6.3%, 잘 모르겠다 9.6%로 나타났다. 이와 같은 현상은 강진군의 유권자들이 정당과 인물, 인물과 정당의 선택에서 극심한 갈등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반면 곽영체 후보는 크게 변동을 보이지 않고 있다.

 

본지여론조사4

*정당지지도

(국회의원 의석순)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국민의당, 바른정당, 정의당, 기타정당, 지지하는 정당이 없다

      49.5%         4.7%         21.4%      2.6%     2.2%     2.5%             9.9%

잘 모르겠다

    7.3%

 

정당지지도에서는 단연 더불어민주당이 49.5%로 높게 나타났다. 그 다음으로는 국민의당이 21.4%, 자유한국당이 4.7%, 바른정당이 2.6%, 정의당이 2.2%, 기타정당이 2.5%, 지지하는 정당이 없다 9.9%, 잘 모르겠다 7.3%였다. (송하훈 기자)

*가상대결(국회의원 의석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정치.행정섹션 목록으로
전국공무원노조 “광주지검...
강진군, 농업기계 순회 수...
D-13 거대한 음모론 또다시...
“우리군의 여건을 고려하...
국회 황주홍 의원 '성실' ...
다음기사 : 추석 연휴, 인한 ‘ 사회보험료 납부기한 연장 (2017-09-27)
이전기사 : 황주홍 의원, 식품안전관리 일원화 위한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의 (2017-09-2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여연 스님의 ...
인터넷 중독은 마...
자동차 100만대,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상가임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