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옛맛 그대로" 전통 강진장류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8년 2월 22일 목요일
뉴스홈 > 문화/예술
2017-12-30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옛맛 그대로" 전통 강진장류
국산콩, 신안천일염, 전통옹기 등

사진설명: 강진 군동면 신기마을 백정자 명인이 강진 장류를 만들고 있다.

삼박자 갖춘 강진장류 인기 주문 쇄도

 

강진군에서 전통방식으로 만든 전통장류가 선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강진 강변의 기름진 농토에서 튼실하게 자란 콩, 청정 강진만의 깨끗한 바닷물, 강진 만에서 불어오는 시원한 바람, 이 모든 것들이 강진의 맛있고 건강한 장류를 만든다.

 

강진 군동면 신기마을 백정자 명인은 청정지역 강진에서 생산된 콩을 100% 사용해 장류를 만들고 있다. 5년 이상 숙성한 신안 천일염을 이용해 간수를 빼낸 소금을 사용하는 독특한 방식으로 메주를 만들어 대기업 생산품에서는 흉내 낼 수 없는 전통장류를 만든다.

 

전통장류의 체계적인 관리와 위생적인 생산 유통을 위해 현대식 공장과 항아리가 놓인 장독대를 마련했다. 장맛은 세월이 변해도 우리 선조들이 물려준 방식대로 담아야만 그 맛을 보존할 수 있다는 신념 아래 전통적인 장 담그는 비법을 그대로 전수받아 우리 고유의 깊은 장맛을 완성 시켰다.

 

강진군은 10대 농식품중에 하나인 전통장류를 집중 육성해 학교급식에 납품하고 있다. 또 전국 어디서든 쉽게 구입할 수 있도록 강진 군수가 보증하는 초록믿음 직거래지원센터(www.gangjin.center, 061-433-8844)을 설립해 강진의 우수 농수특산물을 판매 중이다. (이현숙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화/예술섹션 목록으로
“맡은 바 소임을 위해 최...
모란의 시인󰡑영랑 ...
천년고찰 무위사가 변하고 ...
강진 야생수제차 품평대회
강진 마량놀토수산시장 소...
다음기사 : 오감통에서 신바람 나는 음악대학 함께 해요 (2018-01-31)
이전기사 : 전남문학상, 전남시문학상 수상자 선정에 (2017-12-2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소 잃고 외양...
인터넷 중독은 마...
자동차 100만대,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상가임대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