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소 잃고 외양간 고치기를 되풀이 할 것인가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8년 11월 22일 목요일
뉴스홈 > 만평
2018-02-0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소 잃고 외양간 고치기를 되풀이 할 것인가
박상래 강진소방서장

입춘(立春)이 다가오는 것을 시샘하는 듯, 대한()이 지나더니 전국을 꽁꽁 얼어붓게 하는 강추위가 한반도 전역을 휩쓸고 있다. 얼굴을 내밀고 걷기가 힘들 정도이며, 태평양을 건너 미국에서는 바닷속 거북이가 기절하는 사례도 발견되고 있다. 정말 살인적인 추위가 아닐수 없다.

 

겨울철은 계절적 특성으로 인해 전기장판과 난로 등 전기를 이용한 난방기구 사용 횟수가 급증하는 시기이다. 가정과 직장뿐만 아니라 청정지역을 표방하는 전남의 축산농가에서도 예외는 아니다.

전남 전역에 분포된 축산농가는 2,600여개로 파악되고 있다. 그중 우사(牛舍)1,600여개로 단연 1위를 차지하고 있고 돈사(豚舍), 계사(鷄舍)가 그 뒤를 잇고 있다. 최근 5년간 축사에서 발생한 화재건수는 235건으로 피해액은 180억원에 달하며, 모돈(母豚)을 기준으로 28,400마리가 피해를 입은 수치다. 원인별로는 전기적 원인이 50%에 육박하며 부주의가 그 다음으로 꼽힌다.

올해에는 보다 강력한 한파로 난방등(煖房燈)의 사용으로 인한 전기적 요인의 화재가 돈사에서 연일 4건이 발생해 2425백만원재산피해가 발생했으며 10,800여마리의 돼지가 소사하거나 연기를 흡입하는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사 대부분이 경량 철골조 샌드위치 판넬로 이루어져 있어 일단 화재가 발생하면 연소속도가 빨라 인접 축사로 번지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이는 축사간 거리가 좁은 것도 피해가 커지는 하나의 요인이기도 한 것이다.

이에 대해 전남 소방본부에서는 축사화재 저감을 위해 신속한 현장 출동을 위한 소방활동정보카드 정비, 관계자와의 합동훈련과 경각심 고취를 위한 간담회 추진, 서한문 발송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 하지만 화재예방의 관심을 유도하고 피해방지를 위해서는 관계자의 역할이 더 중대하기에 당부사항 몇가지를 안내하고자 한다

첫째, 전기화재 예방을 위해 누전차단기를 아크차단기로 교체하는 것이다. 누전차단기는 누전을 감지하거나 쇼트전류 흐름에 이상이 생겼을 때 전로를 신속하게 자동으로 차단하여 전기재해를 사전에 예방하는 장치이나, 스파크로인한 화재는 감지하지 못해 두가지 기능을 모두 겸하고 있는 아크차단기 설치를 권장한다.

둘째, 축사를 신축하거나 증축하는 경우 화재에 취약한 샌드위치 판넬보다는 글라스울 소재의 판넬을 적극 권장한다. 글라스울은 불연재료인 유리섬유를 내심재로 하기 때문에 불연(방화)성능이 뛰어나며 열전도율이 낮고 단열 및 보온효과가 뛰어나 냉·난방비를 절약할 수 있으며 시공도 간단한 장점이 있다.

셋째, 축사 인근에 소화용수와 자체 소화설비를 완비하는 것이다.

축사 대부분이 원거리에 위치해 있어 소방력의 도착 소요시간이 많으므로, 관계인이 자체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저수조(관정)를 확보하고 세척기를 사용해 초기 진화용으로 사용한다면 피해액이 훨씬 저감될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화재발생후의 피해복구, 축사 개·보수, 전기시설 정비 등의 소 잃고 외양간 고치기식 사후약방문(死後藥方文) 처방보다는 상기와 같은 사항을 면밀히 검토해 사전에 보강한다면 방화환경 조성과 안정된 농가소득 보장 및 지역경제 발전에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

(박상래 강진소방서장)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만평섹션 목록으로
시조시인 윤광제의 기록화(...
시조시인 윤광제의 삼국지...
시조시인 윤광제의 삼국지...
이현숙 기자의 횡설수설
한국의 연(蓮), 일본의 연...
다음기사 : 민족 대명절 설에 우리 농산물을 선물하자 (2018-02-19)
이전기사 : 생명의 마지막 보루 '비상구' (2018-01-2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기고>강진 도...
인터넷 중독은 마...
자동차 100만대,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