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강진 농수특산물, 설 명절 앞두고 서울 조계사에서 완판!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1월 25일 토요일
뉴스홈 > 경제
2020-01-03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 농수특산물, 설 명절 앞두고 서울 조계사에서 완판!
- 생표고버섯, 전통된장 등 조기품절, 3일간 3천만 원 이상 매출 올려 -

강진군이 서울 조계사 대법회 기간(12월 신중기도)에 맞춰 지난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경내에서 강진군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열어 완판을 기록했다.

조계사는 서울시 종로구 도심 속에 자리 잡은 사찰로 도시민들과 외국인들에게 한국 사찰탐방의 1번지로 불리고 있다. 조계사와 남도답사 1번지로 알려진 강진군의 특별한 만남은 지난 2012년 농산물 직거래 장터를 시작으로 부스사용료 등 비용 부담 없이 올해 8년 째 매년 2~3차례 꾸준히 추진되고 있다

이번 행사는 강진농수특산물 유통을 선도하는 직거래사업단이 중심이 되어 8개 생산조직체에서 생표고버섯, , 미역, 작두콩차 등 50개 품목을 선보였으며, 시중가에 10~20% 할인 된 격에 3일간 상품을 판매해 3천만 원 이상의 매출을 올렸다.

특히, 버섯이나 수산물 등 일부품목은 조기품절되는 사태도 벌어졌으며, 품목이 고르게 판매돼 강진 농수특산물의 우수성을 실감하는 행사가 됐다.

완판의 비결은 직접 맛보고, 만져보는 소비자 만족·감동형 테스트마케팅과 구매자에 대한 지속적인 관리 및 샘플 상품 증정으로 소비자들과의 신뢰관계를 탄탄하게 구축한 것이 큰 몫을 한 것으로 보인다.

송승언 친환경농업과장은지속적인 대도시 직거래 행사로 형성된 소비자들과의 신뢰가 이번 농수특산물 직거래 행사의 성공으로 이어졌다지속적으로 구축했던 구매고객 DB(데이터베이스)를 적극 활용해 강진 농특산물을 대외적으로 홍보하고, 고객확보를 통해 농어업인 소득증대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송하훈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경제섹션 목록으로
“콜라비” 틈새작목 육성 ...
일본가는 강진산(産)파프리...
신축 청자판매장 “청자판...
수출효자 강진 파프리카, ...
도암면, 자매도시 서울 은...
다음기사 : 새로운 쌀 목표가격 80kg ‘21만4000원’ (2020-01-08)
이전기사 : 강진군 로컬푸드 신선 농산물 서울로 진출 (2020-01-0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경제살리기와 ...
조직폭력배 이제 ...
선거와 프로야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