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어머니 손맛 강진 묵은지, 지역 특산물로 발돋움!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5월 29일 금요일
뉴스홈 > 경제
2020-05-04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어머니 손맛 강진 묵은지, 지역 특산물로 발돋움!
묵은지 특산물 육성 가능성 확인 -산업화 사업 추진회의 개최

강진군이 묵은지를 지역 대표 특산물로 육성하기 위해 지난 28일 사업 신청자 33명이 참석한 가운데 강진 묵은지 산업화 사업 추진회의를 강진군청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신청자 33명은 강진군 관내 곳곳에서 손맛으로 유명했던 실력자들로 개인 30, 업체 3개소가 회의에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사업취지 설명 및 각종 묵은지 지원사업에 대해 안내하고, 묵은지 명칭 선정 및 상표(BI) 제작에 대해 열띤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묵은지 판매(직판, 통신판매, 택배) 조건을 취득하기 위해 사업신청자는 영업신고(즉석판매제조가공업)를 해야한다. 이에 따라 강진군은 각 개인에게 영업신고에 필요한 시설 및 기자재 및 용도변경허가 용역비 등을 지원한다.

그 외에도 포장재 제작, 역량강화 교육, 판촉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후 사업 신청자는 제품 판로를 확보하고 묵은지 제조방법을 숙지하여 안전하고 위생적인 제품을 생산하게 된다.

 

지금까지 군에서는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수요조사 이후 선진지 벤치마킹, 사업신청자 면담, 브랜드 개발용역을 실시했다. 이날 회의를 통해 사업신청자 의견을 적극 수렴하고 각종 지원사업 추진방향을 설정해 묵은지 특산물 육성을 위해 본격 박차를 가한다.

 

한편, 군은 이번 묵은지 산업화 사업을 통해 인근 여수시 돌산갓김치와 비견되는 지역 특산물이 육성되어 1(배추재배), 2(배추가공), 3(관광, 외식)를 아우르는 6차산업 수익모델이 창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남도에서도 손맛 좋은 곳으로 손꼽히는 강진에서 우수 식품을 관광상품으로 육성하지 못해 아쉬움이 있었다. 강진을 대표하는 특산물 개발을 통해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활성화의 원동력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송하훈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경제섹션 목록으로
“콜라비” 틈새작목 육성 ...
강진군, 명품 명소 조성을 ...
우리지역 유망업체(향토음...
강진한우, 전남한우경진대...
G 마트 오픈한 날 가보니 ...
다음기사 : 강진군‘농어민 공익수당’ 60만 원 지급 시작 (2020-05-13)
이전기사 : 강진군, 유기농 친환경 가공식품 연간 150톤 미국 수출 (2020-04-28)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정관웅 칼럼니...
조직폭력배 이제 ...
선거와 프로야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