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덕산 김영석 시인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5월 29일 금요일
뉴스홈 > 플러스 > 문학의 향기
2020-05-13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덕산 김영석 시인
가정의 달 5월

 

가정의달  5월입니다

장미가 피어나고 어버이 가슴에도

스승의 가슴에도 장미가 피어나는

5월입니다.

 

내가 사랑하듯  당신도

사랑이 넘치는 계절이 되었으면

행복하겠습니다.

 

가슴 가득히

포근한 사랑이 꽃처럼 피어나고

나눔의 계절이 되었으면 합니다.

 

계절의 여왕이라 불리는 5월에

내가 당신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예쁜 장미 한송이 바치겠습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학의 향기섹션 목록으로
오대환시인의 Photo Poem
김남현 시인
김남현 시인의 '첫눈의 미...
김남현 시인
김삿갓이 지나간 벚꽃 길
다음기사 : 김남현 시인 (2020-05-19)
이전기사 : 김남현 시인 (2020-05-13)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정관웅 칼럼니...
조직폭력배 이제 ...
선거와 프로야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