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농어촌 생활여견 개조사업 2개소 선정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1년 4월 16일 금요일
뉴스홈 > 정치.행정
2021-03-09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농어촌 생활여견 개조사업 2개소 선정
장동마을 19억원, 내동마을 20억원 2023년까지 지붕개량 빈집정비등 마을취약여건 개선

전남 강진군(군수 이승옥)이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한 2021년 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개조 공모사업인 새뜰마을사업(약칭)’에 강진읍 장동마을과 작천면 내동마을이 최종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새뜰마을사업은 취약지역 주민의 기본적인 생활수준 보장을 위해 안전·위생 등 긴요한 생활 인프라 확충과 주거환경 개선, 주민역량 강화 등을 지원한다.

이번에 공모사업에 선정된 강진읍 장동마을, 작천면 내동마을은 그동안 비좁고 불량한 골목길과 30년 이상 된 낡은 주택, 슬레이트 지붕, 재래식 화장실 등 주거환경이 매우 취약해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군은 올해부터 2023년까지 4년간 강진읍 장동마을은 19억원(국도비 15억원), 작천면 내동마을은 20억원(국도비 16억원)을 투입하여 마을 안길 정비, 배수로 정비, 슬레이트 지붕 개량, 빈집 정비, 노후담장 정비사업이 추진할 계획이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농어촌 마을은 도시에 비해 상대적으로 주거환경이 열악하기 때문에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토대로 마을의 생활환경과 경관개선사업을 추진해 주민이 행복한 농촌 마을을 만들어 나가겠다.”앞으로도 취약지역 대상마을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주민 삶의 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강진군은 지난 2017년 강진읍 남포마을(18억 원), 2019년 군동면 영포마을(21억 원) 등 새뜰마을사업 공모사업을 통해 마을환경 개선을 추진해오고 있다. (송하훈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정치.행정섹션 목록으로
6· 2 지방선거를 향해 뛴...
윤도현 예비후보 확정 "민...
노후된 우편 수취함 강진우...
강진군의회, 제258회 임시...
농축산물 원산지 표시를 꼭...
다음기사 : 강진군, 코레일과 지역관광 손잡았다 (2021-03-16)
이전기사 : 강진군, 전남 인구, 새로운 희망찾기 프로젝트 공모사업 선정 (2021-03-04)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정관웅 칼럼니...
강진에서 광주까...
남미륵사의 숨겨...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