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고품질 쌀 강진 '강대찬' 브랜드쌀 출시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3년 6월 10일 토요일
뉴스홈 > 경제
2022-11-2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고품질 쌀 강진 '강대찬' 브랜드쌀 출시
낟아리 굳고 밥맛이 좋은 '강대찬벼' 브랜드 육성

강진군은 전남농업기술원에서 육종한 강대찬 쌀 브랜드 강대찬가 이달 중순부터 강진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이하 강진통합RPC)에서 본격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벼 신품종 강대찬은 전남농업기술원에서 2009년부터 2020년까지 현장실증 등 육성기간을 거쳤으며 2021년 품종보호권등록을 신청해 올 하반기 정식품종으로 등록될 예정이다

강진군은 기존의 새청무쌀 브랜드와 함께 최고급 쌀 브랜드화를 위해 올해 다수의 농업인과 500ha 이상의 면적에서 실증재배를 추진했으며 그 결과 타품종 대비 도복 및 수발아, 병해충에 강함이 확인되었고 밥맛 및 수량까지 좋은 것으로 확인됐다

실증재배 기간은 올해 단 1년 뿐이었지만 농업기술센터와 강진통합RPC 등 관계자들은 빠른 브랜드화 시도를 통해 시장 공략을 하는 것이 유리하다고 의견을 모았다.

강대찬쌀 가공·유통·판매를 담당하고 있는 강진통합RPC 채희진 대표는 강진 쌀이 소비처에서 높은 평가를 받기 위해서는 고품질 쌀 생산과 철저한 품질관리, 단일품종 유통이 중요한 요소라며 강대찬이 강진과 전남을 대표하는 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우수한 종자 생산과 보급으로 강대찬이 새청무와 함께 강진을 대표하는 쌀 품종으로 자리잡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강진쌀 품질 향상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강진군 재배환경에 적합한 신품종 보급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강대찬 벼는 쓰러짐에 약한 신동진을 대체하기 위해 새누리, 신동진, 추청벼 교배조합으로 2020년 육성된 신품종이다. 낟알의 굵기(대립종), 밥맛, 수량 등 모든 특성은 신동진과 비슷하나 쌀이 보다 깨끗하고 완전미 도정수율이 신동진 보다 4%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특히 줄기 굵기가 1.1로 매우 굵어 도복에 강한 것이 특징이다

생산농업인, 가공유통업체는 물론 소비자까지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품종으로 내년도부터 강진군 관내에 전폭적인 면적 확대가 기대된다.

전남을 대표하는 새청무 품종 확대보급에 앞장섰던 강진군은 내년도 전남 최초로 강대찬 벼를 공공비축미곡 매입품종으로 선정하고 국도비 사업비를 확보하는 등 발빠른 준비에 나서고 있다.

(송하훈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경제섹션 목록으로
강진 ‘착한한우’ 최고 등...
강진한들농협
저두 출렁다리에 아담한 장...
배추 값 폭등, 너무 비싸 ...
청자골 장미, 화훼류 시장 ...
다음기사 : '강진 웰니스 테마파크’사업, 속도 낸다 (2022-12-06)
이전기사 : 강진군, 샤인머스켓 품질 고급화로 차별화 나서 (2022-11-15)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형문의 창가...
박재룡(전)강진군...
강진에서 광주까...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