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천년 전 고려청자 구경 오세요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8년 11월 19일 월요일
뉴스홈 > 문화/예술
2009-07-2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천년 전 고려청자 구경 오세요
청자유물 총 15점 16억여 원 구입, 오는 청자축제기간동안 공개

 

천년 전 고려청자 구경 오세요

- 청자유물 총 15점 16억여 원 구입, 오는 청자축제기간동안 공개 -




13일 청자박물관(관장 안금식)은 최근 청자상감모란문정병(靑磁象嵌牡丹文淨甁)등 전남 강진에서 제작된 보물급 고려청자 15점을 구입하고 제37회 강진청자축제 기간에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확보한 유물 15점 중 청자상감모란문정병은 10억원, 청자상감매로학접문사이호(靑磁象嵌梅蘆鶴蝶文四耳壺)는 3억원 등 총 16억여 원이 투입되었다.


보물급 유물로 보기 드문 걸작으로 평가받고 있는 청자상감모란문정병은  다행스럽게도 수리된 곳이 없이 13C 강진에서 제작된 모습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고 문양구성과 기법 역시 최고의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청자상감모란문정병은 청아한 비취색 계통의 유약과 백토(白土)상감만으로 모란꽃송이를 몸체 전면에 서로 엇갈리게 배치한 점이 특징이다.


또한 모란꽃과 卍자문, 당초문 등 화려한 무늬가 표현되었으나 결코 화려하지 않고 차분하면서 단아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사이호는 어깨에 네 개의 고리가 달려있고, 몸체에는 커다란 갈대를 중심으로 작은 매화꽃가지와 그 사이로 학과 나비가 노니는 모습이 가득 상감되어 있고 갈대를 중심무늬로 배치한 독특한 구성을 하고 있다.


이 외에도 용머리 장식이 있는 화형잔 3점과 탄성이 절로 나오는 비색 유약의 화형접시, 연꽃과 국화가 퇴화기법으로 그려진 주자, 고려시대 말의 청자상감용문매병 전세되는 양이 많지 않은 용두화형잔과 능화형접시 등이 구입되었다.


강진군은 이번 청자유물 구입을 통해 전국 유일의 청자박물관의 소장유물이 풍성해진 것은 물론 그 위상 또한 한층 격상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오는 8월 8일부터 16일까지 개최되는 제37회 강진청자축제기간에서부터 연말까지 지금까지 구입된 ‘청자유물 특별전’을 개최할 계획이다.


사진설명 : 강진군 청자박물관이 최근에 구입한 청자상감모란문정병과 청자상감매로학접문사이호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화/예술섹션 목록으로
화려하게 타오른 강진청자...
내가 걸어온 길 윤재준(주)...
제5회 영랑문학제
발걸음 닿는 마량, 갈매기...
감성함양 공연
다음기사 : 송영우 시인의 쉽게 풀어쓴 노자이야기(4회) "도의 실체" (2009-07-30)
이전기사 : 내가 걸어온 길 윤재준(주)선도소프트 사장 회고록 21 (2009-07-2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기고>다산의 ...
인터넷 중독은 마...
자동차 100만대,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