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인구 유입정책 발굴 일본 히타시 벤치마킹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3년 6월 10일 토요일
뉴스홈 > 정치.행정 > 행정일반
2023-05-0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인구 유입정책 발굴 일본 히타시 벤치마킹
소도시 인구 유입의 정석, 성공적인 축제, 관광 정책 견학

인구 소멸 위기에 처한 전국 지자체가 인구 증가 방안 마련에 고심하고 있는 가운데 강진군이 이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해외 선진사례 벤치마킹에 나섰다

강진군은 지난 426, 강진원 강진군수와 군 관계자 5명이 인구 소멸의 위기를 성공적인 축제와 관광정책으로 극복한 일본 오이타현의 히타시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히타시는 일본 오이타현 서북쪽 끝에 위치한 도시로 면적은 666에 현재 약 6만여 명이 살고 있으며, 히타시의 중심가인 마메다마치는 에도시대 막부 정권의 관할지로 과거 규슈 지방에서 가장 번영을 이뤘던 곳이다

히타시는 인구가 1만 명까지 줄어들며, 심각한 지방소멸 위기에 처했었지만, 2004년 마메다마치를 전통 건축 보존지구로 지정하고, 마메다마치 전통건물보존회를 중심으로 옛 건물들을 보존해 일본의 전통을 경쟁력으로 키우자는 지역 재생 전략을 발굴 후, 지속적인 노력을 거쳐 현재 인구는 6만 명으로 늘어났다.

주민들은 옛 거리 보존 낡은 거리와 상점가 활성화 역사적 유산을 살린 축제 개최 등 마메다마치 3대 지역 비전을 공유하며 지역 재생을 주도하고 있다.

특히 마메다마치는 100년전 에도 시대의 전통 건물을 보존하며, 이를 활용한 다양한 축제를 개최해, 연간 약 60만 명의 관광객을 끌어들이고 있다. 이는 2000년대 후반부터 시작된 웰빙’, ‘시간여행’, ‘힐링’, ‘소도시 여행이라는 최신 관광 트렌드에 부합하며, 인구 유입의 대표적인 성공사례로 손꼽힌다.

특히, 대거 관광객 유입을 통해 인구 늘리기의 경제적 효과를 노린다는 점에서 강진군의 전략과 맥을 같이 한다

히타시 거리보존계 총괄팀장 다나카 다이시스케는 마메다 지역은 지금도 에도시대 지도로 돌아다닐 수 있을 정도로 보존이 잘 돼 있다앞으로도 다양한 축제와 볼거리로 관광객을 유치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강진군 관계자는 현재 민선 8기 역점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빈집 정비 등을 통한 전원주택 2,000세대 조성, 푸소(FU-SO) 시즌 2뿐 아니라 청년마을만들기, 청년 공유 주거사업, 청년 창업 지원사업 등 연이은 공모사업 선정으로 청년 인구 유입의 성공사례를 만들어가고 있다히타시의 사례에 강진군만의 강점을 더해, 관광·농업, 축제 등 다양한 분야와 연계해 지방소멸의 위기에 적극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행정일반섹션 목록으로
한우사업단 한우가격 하락 ...
강진원군수와 함께하는 201...
강진~마량 국도 제23호선 4...
다시 시작하는 '강진'
강진군, 30대 공무원을 대...
다음기사 : 2023년도 개별공시지가 결정·공시 및 이의신청 접수 (2023-05-02)
이전기사 : 전남형 지역성장 전략사업 최종 선정 100억 원 확보 (2023-05-02)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형문의 창가...
박재룡(전)강진군...
강진에서 광주까...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