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강진 초당림,「치유숲길」조성 완료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4년 7월 16일 화요일
뉴스홈 > 환경
2012-02-0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 초당림,「치유숲길」조성 완료
30억 투입, 대한민국 최대 조림성공조성

 

강진 초당림,「치유숲길」조성 완료

 30억 투입, 대한민국 최대 조림성공조성

 

대한민국 최대면적의 조림성공지로 알려진 강진군에 소재한 (주)초당산업소유 초당림이 계절별 숲과 다양한 생태체험을 즐길 수 있는 ‘산림경영모델 숲’을 조성해 관광객의 발길을 유혹하고 있다.

초당림은 독림가(篤林家, 모범 임업인)인 김기운(93세) 선생이 강진군 칠량면 명주리 일대에 1967년부터 인공조림을 조성, 900여 헥타에 편백과 리기테다, 백합나무 등을 인공 식재해 성공한 대한민국 최대의 조림성공지이다.

초당림은 지난 2009년 산림청이 전국의 우량 숲을 대상으로 공모한 ‘경영모델 숲’에 선정돼 3년간에 걸쳐 30억원을 지원받아 ▲생태적 기능을 이용한 숲길 데크 ▲편백나무 숲 조성 ▲백합나무 조림 ▲산림학습원 조성 ▲숲 가꾸기 등 생태보전과 자연관찰 및 체험을 접목시키는 작업과 산림 휴양이 가능한 편익시설을 지난해 12월말까지 조성했다.

편백나무 숲길은 200헥타의 광활한 면적에 4만5천주의 편백나무가 식재돼 있어 산림욕을 즐기려는 도시민과 아토피 피부염 등의 환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휴식처로 기대된다. 남녀노소 누구나 편하게 숲길을 걸을 수 있도록 오솔길을 조성해 자연 생태를 마음껏 즐기고 관찰 및 체험이 가능토록 했다.

또, 전국 최초의 시배지로 알려진 백합나무가 160헥타 면적에 9만여 주가 식재돼 있어 녹색성장에 기여하는 바이오 순환림으로서의 ‘녹색경영’모델로 국내 최대의 백합나무 군락지로 각광 받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강진군은 자연학습이 가능한 산림학습원과 현장학습 및 각종 워크숍이 가능한 연수원, 식당, 잔디구장이 갖춰져 있어 휴양을 겸한 단체방문객들이 줄을 잇고 있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고 밝혔다.

윤영갑 강진군 산림팀장은 “산림경영모델 숲은 관광객들의 눈을 즐겁게 하고 마음을 치유해 주는 이중 효과를 가져와 지역산림자원을 통한 산림의 부가가치를 높일 수 있는 좋은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역의 우량 숲을 계속 가꾸어 친환경 지역이미지와 함께 산림의 공익적 가치증대는 물론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공간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초당림은 강진군 칠량면 명주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인근에는 국유림에서 조성한 천관산 자연휴양림이 인접해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환경섹션 목록으로
강진의료원 설맞이 사랑나...
강진군건설기계연합회, 강...
한우등급률 전국 일등, 멀...
거점고등학교 육성은 선택 ...
강진원 군수, 절임배추 가...
다음기사 : 화사한 꽃, 설레는 여심 (2012-02-01)
이전기사 : 신령스러운 산 주작산(朱雀山) (2012-01-18)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기고) 김종성 ...
기고) 김종성 "강...
김현태 수필 "할...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