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강진중앙치과 정종선 원장 사랑의 인술 18년째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9년 1월 24일 목요일
뉴스홈 > 사람들
2012-03-05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중앙치과 정종선 원장 사랑의 인술 18년째
감동과 사랑... 전라남도 '숨은 의인 선행자' 선정

박준영도지사가 5일 도청 왕인실에서 저소득 독거노인 틀니시술, 기초생활 수급자와 한부모 가정 청소년 무료진료 등 소외된 이웃에게 나눔을 실천한 정종선 강진중앙치과의원원장을 시상하고 있다.

강진중앙치과 정종선 원장 사랑의 인술 18년째

감동과 사랑... 전라남도 '숨은 의인 선행자' 선정

어려운 이웃에 18년 동안 사랑의 인술을 펴 주민들에게 감동과 사랑을 나눠주고 있는 강진중앙치과 정종선 원장이 전라남도 숨은의인ㆍ선행자로 선정돼 훈훈하다.

 

지난 5일 전라남도청 3월 정례조회에서 표창을 받은 정 원장은 1994년 강진읍에 치과병원을 개원하고, 지금까지 18년 동안 홀로 사는 저소득 독거노인들에게 무료진료 및 틀니를 해줬다. 또, 강진 지역 의료인들과 함께 매년 어려운 이웃 2명과 3~4명의 소년소녀가장에게 무료 치과진료는 물론 지속적인 사후 치아 관리로 소년소년가장들의 건강을 책임지는 인술을 펼치고 있다.

 

정 원장의 이웃 사랑은 인술에 그치지 않는다. 지난해 9월에는 선천성 장애를 앓는 아기의 치료를 위해 100만원의 성금을 보내주는가 하면 지난 2003년 3월에는 한 장애인에게 컴퓨터를 기증하기도 했다.

 

또, 다문화가정 행사 때마다 칫솔 기증과 지역신문에 소개된 어려운 이웃 사랑 실천에도 앞장서고 있다. 2004년부터는 의료 선교단으로서 방글라데시와, 네팔, 캄보디아 등에서 활발히 해외의료봉사활동도 펼치고 있다.

 

따뜻한 이웃사랑으로 1998년 12월에는 범죄예방 및 청소년선도(광주지방검찰청장)로 표창장을 수상하였고, 2007년 12월에는 아름다운 군민폐(강진군수)를 수상하기도 했다.

 

정 원장은 “지역사회에 살면서 어려운 사람을 돕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며“내가 도울 수 있는 치과 일로 어려운 이웃과 청소년들을 도와준 것 뿐”이라고 겸손하게 말했다.

 

한편 ‘숨은 의인․선행자’ 표창은 전라남도가 훈훈한 선행, 사랑 나눔, 의로운 행동 등 전남의 미담수범사례을 홍보 전파하고, 의로운 땅 전남인의 훈훈한 이미지를 심어주기 위해 2008년 3월부터 발굴․시행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사람들섹션 목록으로
“우리는 청소년 시절의 한...
마량면지역발전협의회 제7...
정관웅의<사람이 사는 이야...
병영면 이장님, 생신 축하...
성전면 월남마을 부인들, ...
다음기사 : 김성순 강진남부농협 조합장 당선 (2012-03-07)
이전기사 : 강진읍발전협의회장 이·취임식 (2012-03-05)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황주홍 국회의...
인터넷 중독은 마...
자동차 100만대,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