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군동면, 친근감 있는 좌석배치 호평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9월 19일 토요일
뉴스홈 > 정치.행정 > 행정일반
2013-04-23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군동면, 친근감 있는 좌석배치 호평
U자형 좌석배치에서 ㅁ자형으로

 

군동면, 친근감 있는 좌석배치 호평

- U자형 좌석배치에서 자형으로 -

 

강진군 군동면사무소(면장 윤영갑)는 면 회의실에서 개최되는 각종 회의시 기존의 "U"자형 좌석배치를 친근감 있는 "ㅁ"자형으로 개선해 회의 참석자들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기존의 U자 형태의 좌석배치는 회의 주재자가 U자상단의 가운데에 앉고 참석자가 그 좌우와 정면에 앉는 형태로 회의 주재자의 맞은편 참석자와의 거리가 10여 미터가 넘는 비효율적이고 다소 권위주의적인 느낌이 강했었다.

그러나 이번에 장방형의 "ㅁ"자 형태로 바꾸어 회의 주재자가 긴 방향의 장방형 중간에 자리함으로써 회의 주재자와 참석자간의 거리가 가장 멀리에 있더라도 4미터 이내로 가까워짐으로써 회의장 분위기가 훨씬 부드러워진 느낌을 주고 있다.

회의장 배치개선 후 이장회의에 참석한 김삼식(69세, 풍동이장)씨는 “종전 이장회의 시 회의를 주재하는 면장과 제일 많이 떨어져 얼굴이 가물가물할 정도였는데 이제 모든 참석자가 가까운 거리에서 가족적인 분위기로 회의를 하게 돼 아주 좋다"고 말했다.

윤영갑 군동면장은 “정부의전편람에 의하면 장방형이나 U자형 회의장 배치 시 한 쪽 길이가 다른 한 쪽의 2배를 넘어서지 않도록 권고하고 있다”며 “과거 군사정권시절의 색채가 강하게 느껴지는 딱딱한 회의분위기를 벗어나 참석자들과 좀 더 가까이서 자유롭게 대화할 수 있는 분위기로 전환하는 효과가 있으므로 생산적인 토론문화의 정착을 위해 "ㅁ"자 형태의 회의분위기가 강진군 전체로 확산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행정일반섹션 목록으로
청정산골 옴천에서 4자 협...
관내 시설공사 '하자검사' ...
영농현장, 항상 함께합니다...
친환경 유용미생물 이용 소...
즐거운 토요일, 강진군 드...
다음기사 : 발전동력 아쉬운 교통중심 ‘성전면’ (2013-04-23)
이전기사 : 강진군, 제 1회 추경예산 편성 (2013-04-1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A Hidden Beau...
고립무원 아동 보...
이현숙 기자의 횡...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