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한들농협

농업관련 사업 유치 위한 발빠른 노력
뉴스일자: 2018-11-06

 오병석 농촌정책국장과 농업 정책 의견 제시 면담

지난 12일 농림축산식품부 회의실에서는 오병석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정책국장과 강진한들농협 임직원이 모여 농업관련 사업 유치에 방안에 관하여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회의실에 참석한 농림축산식품부 선임국장인 오병석 농촌정책국장은 강진농고(41)를 졸업하고 전남대 농대를 졸업한 후 기술고시에 합격해 국립식물검역소 방제과장, 농림축산식품부 과학기술정책과장,정책평가담당관,녹색미래전략과장,국립종자원장을 거쳐 강진 출신으로는 김영진 장관, 김식 장관 다음으로 강진에서는 최고위직을 역임하고 있다.

또한 국립종자원장 재임시절 강진군 작천면에 채종단지를 약70ha 유치하여 매년 약 3억원에 가까운 농가소득을 증대시키는데 일조한바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방문한 강진군청, 강진한들농협 임직원들은 농업관련 사업 유치에 관해 의견을 제시하였는데 농협이 주도하여 농협의 유휴시설을 창업을 원하는 청년층에 임대하고, 관련교육을 패키지로 지원하여 고용절벽인 지금 시기에 안성맞춤인 시범사업을 제시하여 눈길을 끌었다.

요즘 고용절벽으로 인해 취업상황이 힘들고 경제여건이 안 좋은 상황에서 강진한들농협의 이 같은 노력은 지역사회 활성화와 농촌에 부가가치 창출에 적극 기여할 수 있어 지역사회의 기대가 크다.

또한 농촌다운 농촌을 만들기 위해 농촌활성화 사업을 건의하여 강진의 생태 문화자원을 활용하여 농촌가치 보전과 함께 강진 관광 명소화에 대한 의견도 논의하였다.

강진한들농협 조합장은 앞으로 농촌에 부가가치를 높일 수 있는 사업을 농협이 앞장서서 할 것이며, 농가소득 증대를 위하여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송하훈 기자


이 뉴스클리핑은 http://goeul.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