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강진군, 2020년도 들녘경영체 국비 공모사업 15억 6천만 원 선정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0년 1월 27일 월요일
뉴스홈 > 경제
2019-11-2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군, 2020년도 들녘경영체 국비 공모사업 15억 6천만 원 선정
- 논 타작물 재배 파종 및 수확 농기계 등 일괄 지원 -

 

강진군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추진하는 2020년 들녘경영체 육성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사업비 156천만 원을 확보했다.

들녘경영체 육성사업은 논 타작물 재배 확대, 밭 식량작물 기반조성 등 식량작물 전반에 걸친 생산 유통여건 개선하고 농가소득 증대와 생산비 절감 등 식량산업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해 추진된다. 집단화된 50ha 이상 들녘의 규모화·조직화와 공동경영을 위해 교육·컨설팅, 시설·장비 등을 지원하는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이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은 농식품부의 서류심사, 현지평가, 발표평가 등 3단계의 과정을 거쳤으며 교육·컨설팅, 시설·장비, 사업다각화 총 3개 분야에 참조은영농법인 등 3개소가 선정되었다.

참조은영농법인(대표 이재원)은 올해 논에 옥수수, , 하계 조사료 등 40ha를 재배하여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에 적극 참여한 결과, 교육·컨설팅 및 시설·장비 분야에 선정되어 53천만 원을 지원받게 되었다. 2020년에 콩 및 식용옥수수를 식재하고 논 타작물 재배를 적극 확대하기 위해 콩 파종기 및 사료작물 수확기를 구입하는 등 들녘의 공동 영농작업의 효율화와 생산비 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이번에 선정된 들녘경영체는 논 타작물 대규모 재배를 적극 동참하기로 하여, 쌀 생산중심에서 타작물 및 이모작 생산·유통 기반을 다원화해 쌀 적정 생산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승옥 군수는 "앞으로의 농업은 규모화·조직화를 통해 논 이용을 다양화하여 일반 벼 중심의 소득구조를 다원화하는 방향으로 나아갈 것"이라며 "들녘경영체 공동영농을 통한 생산비 절감 및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로 강진군 농가소득 향상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경제섹션 목록으로
애지중지 키워온 ‘란’ 구...
‘딸기 귀농' 강진정착 100...
강진시장과 서울시 새마을 ...
강진 ‘프리미엄 호평쌀’ ...
‘착한 명품한우’ 이렇게 ...
다음기사 : 강진군, 교통약자를 위한 가우도 모노레일 설치사업 착공 (2019-11-29)
이전기사 : 강진신협 가진군 초.중학생 저축 장려 (2019-11-0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경제살리기와 ...
조직폭력배 이제 ...
선거와 프로야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