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김승남 국회의원 “산후우울증 예방 및 극복을 위한 국가적인 지원 시급”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2년 8월 17일 수요일
뉴스홈 > 정치.행정 > 정치일반
2022-07-29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김승남 국회의원 “산후우울증 예방 및 극복을 위한 국가적인 지원 시급”
‘모자보건법 외 2건 개정안’ 대표발의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승남 국회의원(전남 고흥·보성·장흥·강진)21일 산전산후 우울증의 예방 및 극복을 위한 지원을 강화하는 모자보건법’,‘남녀고용평등과 일·가정 양립 지원에 관한 법률’,‘고용보험법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2021년 산후조리 실태조사에 따르면 산후우울 위험군은 출산자의 42.7%로 나타나고 있고, 최근의 사례에서도 산후우울증으로 인하여 신생아를 살해하는 등 산후우울증은 사회적인 문제로 심화되고 있다.

하지만 현행법에는 산후우울증 지원에 대해서는 산전·산후 우울증 검사와 관련한 지원만 할 수 있다고 되어 있어 현실을 충분히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는 지적이다

또한 출산전후휴가, 배우자출산휴가, 난임치료휴가, 가족돌봄휴가 등 모성보호와 일·가정 양립을 위하여 휴가제도를 마련하고 있으나 산후 우울증의 진단 및 치료를 위한 휴가제도는 법적으로 보장받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김승남 의원은 산전·산후 우울증의 예방 및 극복을 위한 국가적인 지원을 강화하는 한편 산전·산후 우울증 검사를 받거나 그에 따른 치료를 받고자 할 경우 연간 5일 이내의 휴가를 사용, 이에 따른 통상임금 수준의 급여를 고용보험기금에서 부담하는 내용을 개정안에 담았다.

김승남 의원은 산후 우울증은 본인의 신체적·정신적 건강 뿐만 아니라 자녀의 양육 환경에도 영향을 미친다는 점에서 조기진단 및 치료가 중요하므로 환자에 대한 제도적인 지원 필요성이 시급하다라며 산후 우울증 치료를 위한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고 출산을 장려하는 정책을 펼쳐야 한다고 주장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정치일반섹션 목록으로
황 의원, “쌀, 주식이자 ...
새정치민주연합 전남도당 ...
‘학교폐쇄’ 성화대 재학...
제214회 강진군의회 임시회...
황주홍의원, ‘쌀 개방, 어...
이전기사 : 민주당 비례 김주웅 전남도의원, '화재 모의 훈련을 통한 초기 대응책 주문' (2022-07-29)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형문의 창가...
“(재)남미륵사 ...
“오늘만 살자”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