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강진문학의 저력 ‘강진시문학파 기념관’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9년 2월 21일 목요일
뉴스홈 > 문화/예술 > 문화
2014-01-20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문학의 저력 ‘강진시문학파 기념관’
호남권 거점 문학관 선정

강진문학의 저력 ‘강진시문학파 기념관’

호남권 거점 문학관 선정

정부 각종 문학정책 프로젝트 참여 기회 확보

1930년대 순수 시 운동을 전개했던 문학동인회를 한자리에 모은 강진군 시문학파기념관이 호남권 거점 문학관으로 선정됐다.

한국문학관협회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는 최근 <문학의 집 서울>에서 전국 권역별 거점 문학관 선정을 위한 연석회의를 갖고, 강진군 시문학파기념관과 목포문학관을 광주․전남․북 지역 거점 문학관으로 각각 선정했다.

이로써 강진군 시문학파기념관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이달 말부터 오는 5월까지 전국 거점 문학관을 순회하며 펼칠 <문학 나눔- 전국 순회 문학콘서트> 프로그램에 목포문학관과 함께 참여하게 됐다.

<문학 나눔- 전국 순회 문학콘서트>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국비 사업으로 추진하는 문학프로젝트로서, 우리의 삶과 밀착된 주제와 그 주제를 밀도 있게 다룬 작가가 유명 철학자와 함께 진행하는 일종의 퓨전 문학 토크쇼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오는 23일 강원권(박경리 문학공원 ․ 토지문학관)을 시작으로 수도권(문학의 집 서울 ․ 한무숙 문학관), 경기권(황순원 문학관 ․ 잔아문학관), 호남권(강진군 시문학파기념관 ․ 목포문학관), 경상권(동리목월 문학관 ․ 이육사 문학관), 제주권(제주문학의 집) 등 전국 8개 권역으로 나눠 5개월 동안 진행된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시문학파기념관이 호남권 거점 문학관으로 선정된 것은 강진의 문학적 위상과 저력을 다시 한 번 입증시켜준 결과”라며 “이제 두 돌도 지나지 않은 시문학파기념관이 전국 문학관 운영의 롤 모델로 부상한 것은 무엇보다 5만 군민의 성원과 관심 덕분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편, 2012년 3월 개관한 강진군 시문학파기념관은 지난해 6월 제1종 문학 전문박물관 등재에 이어, 대통령 직속 지역균형발전위원회가 공모한 <2014 지역창조사업>에 <시가 꽃피는 행복한 마을, 강진>이 선정돼 국비 15억원을 확보, 전국적인 화제를 불러 모았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화섹션 목록으로
정월대보름 화합 한마당 행...
축제장에 울려퍼진 총소리...
청지빚기 무료체험 하세요
제11회 영랑시문학상 특별...
좋은 차 만들기, 올바른 마...
다음기사 : “영·호남 문화교류에 힘쓸 것” (2014-01-21)
이전기사 : 애니메이션 명작 ‘다이노소어 어드밴처’상영 (2014-01-20)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황주홍 국회의...
인터넷 중독은 마...
자동차 100만대,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