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모란-동백전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4년 6월 15일 토요일
뉴스홈 > 문화/예술 > 예술
2012-03-1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모란-동백전

                                        

모란-동백전

2012. 3. 5(월) - 4. 22(일, 49일간), 강진아트홀 화랑

 

 

강진아트홀(화랑)에서는 오늘 4월 22일까지 ‘모란_동백’전이 열리고 있다. 모란과 동백은 강진을 상징하는 꽃. 영랑 김윤식 시인의 대표시가 ‘모란이 피기까지는’이고, 백련사 천연기념물 동백숲은 강진의 대표적인 상징이다. 이번 전시는 이런 지역적 상징을 전시로 꾸민 것이다.

 

출품작은 해당 김영순 화백의 ‘금릉팔경’ 8점, 금봉 박행보 화백의 다산그림 5점, 김영렬의 ‘갯벌풍경’, 강운의 ‘하늘天 땅地’, 최환채의 ‘청산은 말없이’, 최현철의 ‘만추’, 정윤식&이지호의 ‘모란이 피기까지는’, 이인의 mind space 1․2, 허달용의 '낙화1․2‘ 등 모두 24점이다.

 

이번 전시는 강진에 시문학파기념관이 개관을 기념한 특별전시로 꾸려졌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예술섹션 목록으로
모란촌문학동인회 출판기념...
꿈을 담은 우리 그림 ‘민...
강진아트홀 최신개봉영화 ...
9번째 호남대학교 대학원 ...
가을 닮은 청자 만들어요
다음기사 : 로드킬 다룬 ‘어느날 그 길에서’ 상영 (2012-03-12)
이전기사 : 서미라 일곱 번째 개인전 매화꽃에 숨다 (2012-02-23)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형문의 창가...
김현태 수필 "할...
김현태 수필 '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