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첫 명절맞이한 강진군 로컬푸드 직매장 ‘총매출 2억 원’ 돌파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9년 10월 22일 화요일
뉴스홈 > 경제
2019-09-26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첫 명절맞이한 강진군 로컬푸드 직매장 ‘총매출 2억 원’ 돌파
- 신선하고 품질 좋은 우리지역 농산물, 귀성객들에게 큰 호응 -

  

지난 829일 정식 개장한 강진농협 파머스마켓 로컬푸드 직매장이 추석연휴 동안 일일 매출 1천만 원을 넘기는 등 대박 행진의 꿈을 키워가고 있다.

강진농협파머스 내에 설치된 로컬푸드 직매장은 지역에서 생산된 신선하고 안전성이 검증된 고품질 농수특산물을 한자리에서 직접 구입할 수 있는 샵인샵(매장 안 매장) 형태의 매장이다.

916일 기준 260농가의 240개 품목을 등록해 운영하고 있으며 7월 임시개장 후 일일매출이 점차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특히 시행초기 평균 3백만 원 선을 유지했던 매출이 이번 추석을 맞아 개장 이후 최고치(118백만 원)를 기록하며, 연휴 내내 활기 띈 모습을 보였다.

지난 60여 일 간 이뤄진 영업 실적을 분석한 결과 출하농가 65%100만 원 미만의 소득을 올렸고, 33%100만 원 이상, 2%1천만 원 이상의 소득을 올린 것으로 집계됐다.

아직까지 농가 소득이 크지 않지만 매장이 개장 초기임을 감안할 때 소비자 반응과 매출이 꾸준히 증가하면서 출하 농가 소득도 점진적으로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강진군도 상승세를 타고 있는 로컬푸드 직매장의 활성화를 위해 팔을 걷어 붙였다. 소비자들이 많이 찾는 신선채소류 공급 확대를 위해 농가를 조직화하여 연중 기획생산에 힘쓰고 있으며 인프라 구축을 통한 공급 능력도 키워나갈 계획이다.

송승언 친환경농업과장은 아직 초기라 부족한 부분이 많지만 성장 가능성이 충분하다 생각한다. 로컬푸드 사업 영역을 확대해 나가면 출하농가 소득도 점차 높아질 것이며, 향후 로컬푸드가 중소농업인의 소득견인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로컬푸드 직매장은 임시개장 이후 현재까지 매출 약 22천여만 원을 돌파하며 빠르게 안착하고 있다. 이에 성공적인 정착과 더불어 지역공동체의 활력소가 될 수 있는 중요한 매개체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송하훈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경제섹션 목록으로
주말엔 가을 닮은 청자를 ...
“추운 겨울에는 값싼 연탄...
다수계 품종(보람찬 등) 공...
유기농 음료 ‘맥콜’ 원료...
강진군, 2010 스포츠바우처...
다음기사 : 제47회 강진청자축제 전통가마 요출공개 및 즉석경매 (2019-10-01)
이전기사 : 이승옥 강진군수, 로열제리 생산 양봉농가 방문 ‘소통 행정’ (2019-09-2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수신제가 애군...
모종농사부터 완...
조직폭력배 이제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