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자연 그대로 아꺄놓은 땅 '강진만 생태공원'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2년 8월 17일 수요일
뉴스홈 > 정치.행정 > 행정일반
2022-08-0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자연 그대로 아꺄놓은 땅 '강진만 생태공원'
강진원 군수 복합문화공간 탈바꿈에 시동

지난달 728일 강진원 강진군수가 강진만 생태공원을 방문해 지방정원 조성, 생태탐방학습 홍보관 사업 등 대형 공모사업 추진현황 점검에 나섰다

강진만 생태공원은 2014년도 국립환경과학원의 하구역 생태계 정밀조사 결과 남해안 11개 하구 평균보다 2배가 많은 1,131종의 동·식물이 서식하고 있다고 밝혀졌다. 201520만 여평의 갈대 군락지에 국가생태탐방로 설치를 시작으로 강진만을 관광자원화 하기 위한 시도가 계속됐다. 7년이 지난 지금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했다.

강진만 생태공원에는 강진만의 절경을 조망할 수 있는 생태탐방학습홍보관이 올해 8월 중순에 준공을 앞두고 있고, 2023년 준공을 목표로 8.1의 지방정원을 조성 중이다

지난 6 자전거 여행센터가 준공돼 자전거를 대여할 수 있고, 강진만 갈대숲을 따라 자전거 도로가 잘 갖춰져있다. 스마트그린도시사업으로 자전거 도로 옆 830m의 구간에 푸조나무, 먼나무, 은목서, 홍가시나무, 억새 등 26종의 나무와 꽃을 심어 탐방객들의 휴식 공간도 마련했다

이외에도 어린이공원, 생태체험관 건립, 도시생태축복원사업, 노을경관 조성사업 등이 추진 중이다. 장기적으로는 생태 다양성의 보고인 강진만을 국가정원으로 지정받아 전국적인 관광지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지난 28일 강진만 생태공원을 방문한 강진원 강진군수는 강진만 생태공원 방문객 수가 가우도를 넘어서 강진 최고의 관광지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올해 8월 준공을 앞둔 생태학습홍보관 등 다양한 개발사업이 완료되면 더 많은 관광객이 찾을 것이다, “강진의 매력적인 요소인 청정한 자연을 유지하고, 기반시설을 확충해 관광객 500만명 유치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한편,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개최하지 못했던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3년 만에 개최한다. 오는 1028일 개막하여 116일까지 10일간의 일정으로 탁 트인 강진만이 코로나로 억눌렸던 주민들과 관광객들의 지친 마음을 달랠 준비를 하고 있다. (송하훈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행정일반섹션 목록으로
강진군 세무팀 지방세 연찬...
강진군, 상반기 신속집행으...
영양도 플러스 위생도 플러...
강진군 친환경농업 기반조...
감성여행 1번지 강진군
다음기사 : 관광객 500만 명··· 축제 연계 상품 개발 (2022-08-02)
이전기사 : 민선 8기, 강진호(康津號) 비상 위한 준비 완료 (2022-07-29)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형문의 창가...
“(재)남미륵사 ...
“오늘만 살자”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