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찢어진 선거 현수막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9년 6월 26일 수요일
뉴스홈 > 만평
2012-04-1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찢어진 선거 현수막
시민정신이 이래서야 되겠습니까

찢어진 선거 현수막

시민정신이 이래서야 되겠습니까

 

선거를 앞둔 지난 6일 선거현수막이 누군가에 의해 날카로운 칼로 주욱 그어져 훼손되어 있는 것을 한 학생이 하교 길에 제보해 오며 “시민정신이 이래서야 되겠습니까”라고 말했다.(이현숙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만평섹션 목록으로
탐진만 햇발
전남공무원교육원 강진군 ...
구슬 서 말을 꿰어 보배로 ...
‘이기는 정당’ 되기 위해...
시조시인 윤광제의 기록화(...
다음기사 : 이현숙 기자의 횡설수설 (2012-06-18)
이전기사 : 이현숙기자의 횡설수설 (2012-02-2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청자골 다문화...
조직폭력배 이제 ...
선거와 프로야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